body

작품 정보

제목
42와 26사이
부제목
작가
엘로피쉬
장르
로맨스
연재 주기
휴재 유무
연재 중
완결 유무
완결
작품 소개
저명한 의사 집안에서 태어나 숨 막힐 듯 답답한 삶을 살아온 수영.
남편과 후배의 실수로 인한 충격으로 상처를 받은 채 영국으로 떠난다.

1년 후, 귀국하여 플로리스트로 평범한 생활을 하던 중
우연히 파란 눈을 가진 영국 혼혈3세 피터를 만나게 되고,
자신에게 적극적으로 다가오는 그로 인해 수영은 잃었던 감정을 다시 느끼게 되는데…….

“내 눈도, 입술도, 내 발길도, 그리고 내 심장도 언제나 당신을 향해 있어요. 사랑 앞에 나이는 중요하지 않아요. 벌이 꽃을 쫓듯이 어쩌면 그렇게 당연하게 나는 당신에게 이끌린 것 같아요. 아무것도 두려워하지 말고 나만 믿고 따라와 주면 좋겠어요. ……내 연인(戀人)이 되어줄래요?”

두 사람의 만남은 축복일까?
16살의 나이 차이, 수영은 이 사랑을 감당할 수 있을까?

숨이 멎을 듯한 치명적인 매력의 피터와
수줍은 작약 같은 수영의 아름다운 사랑이야기.


“그 어떤 편견 없이 제 자신을 봐주는 따뜻하고 한결같은 마음에 안 되는 걸 알면서도 어느새 저도 그 사람을 깊이 사랑하게 되었습니다. 저에게는 제 모든 것을 주어도 아깝지 않은 소중한 사람입니다.”
“피터를 사랑한다면…… 포기해줘요. 부탁해요.”

밀어내려 했지만 그러지 못했다.
운명이 아니라 생각했지만 어느새 그에게 빠져 있었다.
하지만 서로의 마음을 확인한 두 사람의 앞에 이별의 그림자가 드리우고……
그렇게 수영은 아무 말도 없이 떠나버린다.

과연 피터는 수영을 찾을 수 있을까?
두 사람은 영원한 사랑의 약속을 지킬 수 있을까?
발행인
이야기들
연령정보
전체 이용